황호진 전북교육감후보 “정책과 공약으로 평가해달라”


등록일 : 2018/06/12 14:18  문수현 기자   
 
황호진 전북교육감 후보는 선거운동 마지막 날인 12일 도교육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번 교육감선거는 수렁에 빠진 전북교육을 살릴 수 있는 마지막 기회”라며 “전북교육을 살릴 수 있는 정책과 공약을 제시하고 있는 후보를 선택해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황 후보는 “교육감 선거는 가장 깨끗하고 공명정대하게 정책선거로 치러져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하지만 교육감선거가 막바지에 치달으면서 일부 후보들에 의해 허위사실 유포와 인신공격으로 네가티브 선거로 얼룩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정책과 공약이 아닌 상대방 흠집내기식 마타도어를 일삼는 후보는 반드시 표로써 심판해야 한다”고 말했다.

황 후보는 그동안 공약집과 언론보도를 통해 전북교육을 살릴 5가지 주요 정책을 발표한 바 있다.

그 내용은 △전북교육예산 4조원 시대 개막 △유아교육엥서부터 고등학교까지 무상교육 실현 △학력증진 △4차산업혁명시대를 대비한 진로교육특구 운영 △학교민주주의 실현 등이다.

한편 황 후보는 각계각층 전문가로 구성된 희망정치시민연합이 선정한 14명의 ‘희망후보’에 전북에선 유일하게 선정된 바 있다.

 

  
 

Copyright 전북교육신문::http://jbe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