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석대, 외국인 유학생 1천명 시대
한국어교육원 외국인 유학생 입학식에 총 340명 입학

등록일 : 2018/09/11 22:53  한문숙 기자   
 
우석대가 외국인 유학생 1000명 시대를 열었다.

우석대는 11일 우즈베키스탄, 중국, 베트남, 몽골 등 외국인 유학생 340여 명이 입학함에 따라 대학에 재학 중인 외국인 유학생 수가 총 1100여 명으로 늘었다.

우석대는 외국인 유학생 유치를 위해 중국 석가장대, 산동사범대 등과 중국 교육부의 비준을 획득한 중외합작프로그램 운영을 비롯해 세계 29개국 180여개 대학 및 기관과의 교류협력 및 교환학생 프로그램 등을 운영해오고 있다.

이와 함께 우석대는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주관하는 교육국제화 역량 인증대학에 2017년 선정돼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사증 발급 심사 기준 완화와 절차 간소화 등의 혜택을 주고 있다.

한편, 우석대 한국어교육원은 11일 신은식 교무국제처장과 송준호 한국어교육원장을 비롯해 외국인 유학생 340여 명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8학년도 2학기 외국인 유학생 입학식’을 대학본관 5층 시청각실에서 개최했다.

신은식 교무국제처장은 “글로벌 리더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휴먼 네트워크가 필요하다”며 “우석대에서 다양한 국가의 학생들과 교류하며 보람찬 학교생활을 보내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입학식 이후 외국인 유학생들은 학교생활과 기숙사 이용, 학사관리에 대한 전반적인 오리엔테이션을 가졌다.

 

  
 

Copyright 전북교육신문::http://jbe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