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성환 전북도의장 “플라스틱 안써요”
환경보호 캠페인 동참...다음 주자 전북대총장·전주시장 지목

등록일 : 2019/02/08 20:27  한문숙 기자   
 
송성환 전북도의회 의장은 8일 플라스틱 쓰레기를 줄이기 위한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캠페인에 동참했다.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는 플라스틱 쓰레기를 줄이기 위해 세계자연기금(WWF)과 ㈜제주패스가 시작한 환경운동으로 참여할 때마다 천 원씩 적립돼 세계자연기금의 자연보호활동 지원금으로 사용된다.

참여방법은 개인이 보유하고 있는 텀블러 사진을 찍은 뒤 해시태그(#)를 달아 SNS에 인증하고 다음 동참할 주자 2명 이상을 지목하는 방식이다.

송하진 도지사의 지목을 받은 송 의장은 이날 전북도의회 1층 로비 휴게공간에서 평소 사용하는 텀블러를 개인 SNS에 인증하며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에 동참했다.

송성환 의장은 “플라스틱 페트병이 분해되는 데 무려 400년이 걸리는 등 환경훼손이 심각하다”며 “도의회에서도 1회용품 사용 억제 조례를 제정한 만큼 이를 줄이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송 의장은 다음 챌린지 주자로 김승수 전주시장과 김동원 전북대학교 총장을 지목했다.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캠페인에 동참한 송성환 전북도의회 의장. 사진 왼쪽에서 세번째
  
 

Copyright 전북교육신문::http://jbe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