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02월21일18시30분( Wednesday )



[ social / 익산 ]
익산, 아열대 과수 재배기술교육

아열대 과수-채소 재배면적 해마다 증가


윤지성 기자 (2017년 09월 26일 19시15분16초)


익산 농업기술센터는 26일 아열대 과수 희망 농민 40여명을 대상으로 기후변화 대응, 아열대 과수 재배기술을 교육했다.

기술센터는 기후변화에 따른 재배환경의 변화와 소비자의 소득증가, 세계화, 다문화 가정 등의 영향으로 아열대작물 소비가 지속 증가할 것으로 보고, 생산 및 소비환경에 대응하는 농업인의 역량강화를 위해 이번 교육을 마련했다.

지구온난화가 진행됨에 따라 기후변화에 적응하는 새로운 소득작물로 아열대 과수와 채소 재배면적이 해마다 증가하고 있다. 이번 교육은 아열대 과수 소개 및 소득작목 전망, 유망 아열대 과수 재배기술교육, 재배농가 현장견학 순으로 진행됐다.

교육에 참석한 다수의 농업인들은 냉동 저장되어 장거리 운반되는 수입산 아열대과수에 비해 국내산은 신선도, 맛, 품질이 우수하고, 농약과 같은 건강위해 요소에서 안전하여 소비자들이 국내산 선호도가 높아 미래 소득작물로 적합하다고 입을 모았다.

김유열 익산시 농촌활력과장은 “아열대작물은 신규 농업인 등에게 새로운 소득작물로 각광을 받고 있으나, 비닐하우스 설치, 난방기 등 초기시설비용 투자가 많아 접근이 쉽지 않다”며 “시에서 지원될 수 있는 방안을 검토하여 아열대작물 재배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로 보내기  

   

+ 최신뉴스

‘입시폐지-대학평준화’ 대토론회 전국 달린다
교육체제 개편 촉구하며 진보단체들 ‘교육혁명 대장정’


황호진 “전북 학교민주주의 지표 도입해야”
“불통행정 끝내야”...경기, 서울교육청 모델 도입 뜻


이미영 예비후보, 군산지역 공약 발표
“해양수산고 신설, 교육장 주민참여선출제 도입”


청소년 참정권을 보장하라
[전북교육신문칼럼 ‘시선’] 이장원(노동당 전북도당 사무처장)


천연기념물 검은머리물떼새
고군산 무녀도에 20여마리 도래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