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12월14일19시11분( Friday )



[ social / 익산 ]

익산시 “교육도시 명성 되찾겠다”

100인 원탁회의 지속 등 ‘소통·공감 통한 교육시책’ 강조

윤지성 기자 (2017년 11월 01일 22시)


익산시는 2017년을 교육도시 명성을 되찾기 위한 원년으로 삼겠다며 다양한 시책마련과 직․간접적인 교육지원을 펼치고 있다.

시는 올해 140억원의 예산을 교육경비로 지원했다.

공약사업인 익산혁신교육특구는 올해 7억원의 사업비 가운데 시에서 5억원을 지원해 4개 분야에서 22개 사업을 추진했다.

익산시는 올해 ‘2017 익산교육 100인 원탁회의’를 개최하기도 했다. 시는 원탁회의에서 나온 23건의 제안사항을 검토해 시간이 필요한 10건의 중장기 사업의 경우 관련기관과의 지속적인 협의를 통한 단계별 추진을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익산시는 특히 단기가능사업 중 읍면동 방과 후 프로그램 지원을 위한 청소년 공부방, 학생체험활동을 확대 지원하기위한 진로꿈키움 사업, 수영수업 확대, (구)남중부지 청소년자치공간 운영에 따른 셔틀버스 운행비와 환경개선비 등 13개 사업에 소요될 예산을 2018년에 반영할 예정이다.

익산시 관계자는 “시는 교육발전 원탁회의를 지속해 교육수요자들의 크고 작은 목소리를 꾸준히 반영하여 변화하고 발전하는 교육도시의 모습을 완성해 나갈 예정”이라며 “전국 제일의 교육도시 명성을 되찾기 위해 소통과 공감을 통한 적극적인 교육시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로 보내기  

   

+ 최신뉴스

원광대 보석공예과 이원기 ‘대상’
국제공모전 실물 부문...렌더링 부문선 변우영 은상, 김남주 동상


임순여객 ‘서비스·경영 최고 농어촌버스’
친환경 추진, 서비스개선 노력...국토부 평가 ‘최우수상’ 쾌거


검찰, 허위사실 공표 혐의 김승환교육감 기소
선거토론회서 “인사만족도 90% 왔다갔다” 허위 발언...실제론 60%대


순창 발효미생물진흥원, 종균보급기관 지정
농축산식품부 지원으로 토착발효 미생물 종균화 본격화


“전북도, 누리과정 차액보육료 전액지원해야”
8개 광역시·도 전액 지원, 전북은 고작 1만5천원...만간어린이집 부모 부담 커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