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12월14일19시11분( Friday )



[ social ]

“시설비리 해법 모색” 복지단체 토론회

전북희망나눔재단 등 주최...15일 전북도의회서

윤지성 기자 (2017년 11월 10일 10시)


전북지역 복지운동단체들이 사회복지시설 비리를 살피고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복지정책 토론회를 연다.

전북희망나눔재단, 전북대 사회복지연구소, 참여자치전북시민연대는 15일 오전 10시 전북도의회 1층 세미나실에서 ‘사회복지시설의 비리와 인권침해, 해법은 없는가?’를 주제로 토론회를 연다.

이날 토론회의 주제발표는 김신열 전북희망나눔재단 대표(전북대 사회복지학과 교수)가 맡고, 토론자로는 윤찬영 전주대 사회복지학과 교수, 천선미 전라북도 노인장애인복지과장, 국주영은 전북도의회 의원, 정영선 전북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김미아 전북장애인인권포럼 대표, 김영기 참여자치전북시민연대 대표가 참여한다. 좌장은 백종만 전북대 사회복지연구소장 겸 참여자치전북시민연대 대표다.

양병준 전북희망나눔재단 사묵구장은 “사회복지시설에서 발생하고 있는 비리나 인권침해 문제에 대해서 지역의 복지전문가, 복지시설 관계자 등과 함께 심도 있게 토론하는 자리를 마련했다”며 “시설비리 문제의 해법을 찾는 데 기여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복지시설 잇단 비리 재발방지책 시급
전북희망나눔재단 “전주시와 전라북도는 도민에 사과해야”


   

+ 최신뉴스

원광대 보석공예과 이원기 ‘대상’
국제공모전 실물 부문...렌더링 부문선 변우영 은상, 김남주 동상


임순여객 ‘서비스·경영 최고 농어촌버스’
친환경 추진, 서비스개선 노력...국토부 평가 ‘최우수상’ 쾌거


검찰, 허위사실 공표 혐의 김승환교육감 기소
선거토론회서 “인사만족도 90% 왔다갔다” 허위 발언...실제론 60%대


순창 발효미생물진흥원, 종균보급기관 지정
농축산식품부 지원으로 토착발효 미생물 종균화 본격화


“전북도, 누리과정 차액보육료 전액지원해야”
8개 광역시·도 전액 지원, 전북은 고작 1만5천원...만간어린이집 부모 부담 커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