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10월22일15시34분( Monday )



[ education ]

전교조, 법외노조철회 총력투쟁 선언

중집위원 단식 돌입...성과급-교원평가 폐지도 촉구

문수현 기자 (2017년 11월 09일 15시)


전국교직원노동조합(전교조) 중앙집행위원 25명 전원이 9일부터 무기한 단식농성에 들어갔다. 법외노조 철회, 성과급-교원평가 폐지, 해고자 복직을 요구로 내세웠다. 윤성호 전북지부장도 단식에 참여하고 있다.

전교조는 지난 6~8일 이런 요구를 걸고 조압원총투표를 실시해 선거인수의 71.84%가 투표에 참여하고 유효투표의 76.93%의 압도적 가결과 총력투쟁에 나서기로 했다고 했다. 전북지부의 경우 75.22%의 투표율에 유효투표의 89.74%가 총력투쟁에 찬성했다.

전교조 전북지부는 9일 성명을 내고 “법외노조 4년, 교원평가 8년, 성과급 17년(이라는) 지긋지긋한 교육적폐를 이제는 끝장내야 한다”며 “‘정권의 존폐 위기’를 들먹이며 “대법원의 판결을 지켜보겠다”는 등의 변명을 걷어치우고 행정부 권한으로 ‘지금 당장’ 법외노조 철회하고 성과급-교원평가를 폐지하라!”고 촉구했다.

전교조는 한편 24일부터는 권역별 연가투쟁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민주노총전북본부, 전교조 법외노조 철회 촉구
“문재인 정부 시간 끄는 사이 개혁 가로막혀”


   

+ 최신뉴스

“중간고사 때 아침 거르지 말아요”
군산대, 조기등교 학생 위해 쌀 건강식 천원에...교내식당 ‘천원의 아침밥’ 행사도


김제 입석산 둘레길 청소
청하면 주민들 참여...11월 조성 완료 앞둬


청년작가초대전에 박진영, 이가립, 홍경태
우진문화재단 선정 미술가들...“작품 일관성, 자기세계 확실”


학교폭력 예방 ‘또래지킴’ 캠페인
청소년상담센터 주관...또래상담 청소년 120여명 참여


조배숙의원, 로봇산업 특별대책마련 촉구
중국로봇 부품 8배 증가, 국내 로봇산업위기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