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07월18일11시20분( Wednesday )



[ education ]

전교조, 법외노조철회 총력투쟁 선언

중집위원 단식 돌입...성과급-교원평가 폐지도 촉구

문수현 기자 (2017년 11월 09일 15시)


전국교직원노동조합(전교조) 중앙집행위원 25명 전원이 9일부터 무기한 단식농성에 들어갔다. 법외노조 철회, 성과급-교원평가 폐지, 해고자 복직을 요구로 내세웠다. 윤성호 전북지부장도 단식에 참여하고 있다.

전교조는 지난 6~8일 이런 요구를 걸고 조압원총투표를 실시해 선거인수의 71.84%가 투표에 참여하고 유효투표의 76.93%의 압도적 가결과 총력투쟁에 나서기로 했다고 했다. 전북지부의 경우 75.22%의 투표율에 유효투표의 89.74%가 총력투쟁에 찬성했다.

전교조 전북지부는 9일 성명을 내고 “법외노조 4년, 교원평가 8년, 성과급 17년(이라는) 지긋지긋한 교육적폐를 이제는 끝장내야 한다”며 “‘정권의 존폐 위기’를 들먹이며 “대법원의 판결을 지켜보겠다”는 등의 변명을 걷어치우고 행정부 권한으로 ‘지금 당장’ 법외노조 철회하고 성과급-교원평가를 폐지하라!”고 촉구했다.

전교조는 한편 24일부터는 권역별 연가투쟁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민주노총전북본부, 전교조 법외노조 철회 촉구
“문재인 정부 시간 끄는 사이 개혁 가로막혀”


   

+ 최신뉴스

전국 특수학교 인권침해 실태 전수조사
교육부·시도교육청協, 강원 사건 대책 협의...학생 일대일 면담키로


‘진짜’ 연애, ‘진짜’ 데이트라면...
전주 여성의전화 ‘페미니즘 캠프’...강연회, 글쓰기학교 등 ‘풍성’


고3 담임 수시 진학지도 역량 키운다
전북 90개 고교 담임 500명 16~17일 연수


전국 126개 유치원, 생존수영 시범운영
만 5세 대상 10차시 안팎 진행...내년부턴 확대


꾀꼬리의 가족 사랑
꾀꼬리는 암수의 애정이 깊고 새끼 보호 본능이 강하다.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