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01월15일14시35분( Monday )



[ education ]
전북, 내년 고교무상급식 전면 실시될 듯

도내 지자체들 잇단 추진에 전북도청 “시·군, 도교육청과 협의”


문수현 기자 (2017년 11월 17일 16시29분03초)


전라북도 고교 무상급식이 내년에 전면 실시될 것으로 보인다. 최근 완주, 익산 등 도내 지방자치단체들이 고교 무상급식 추진을 잇달아 선언한 가운데, 전라북도가 17일 “내년부터 고등학교 무상급식을 전면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기 때문이다.

이미 전북교육청과 대다수 시·군 지자체들이 예산 부담을 통해 일찌감치 판을 깔아놓은 덕에 전라북도의 희망이 빛바래진 않을 것으로 보인다.

전라북도는 보도자료를 통해 “2018년부터 시·군, 도교육청과 협의해 고등학교를 포함한 전북도내 학교 무상급식 지원을 전면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전라북도가 앞장서서 이번 고등학교 무상급식 전면 추진을 계획함에 따라, 학부모의 큰 부담을 덜어줄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도는 이에 대해 “최근 고교 무상급식 실시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가 형성되고 일부 시·군에서 개별적으로 고등학교 무상급식을 추진함에 따라, 시·군 간, 도·농 간 고등학교 무상급식 차등지원이 우려되는 상황을 종식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에 따라 2011년 초등학교, 2012년 중학교에 무상급식지원을 도입한 이래, 7년 만에 도내 632개 학교 약 21만 명 모든 학생이 무상급식 지원의 혜택을 받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내년까지 전라북도 고등학교에 전면 무상급식이 실시되면, 전북은 유초중고 전체 학생이 무상급식 혜택을 받게 된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익산시 “내년부터 고교 무상급식”
민관토론회 열어 합의...미시행 지역에 파장 있을 듯


   

+ 최신뉴스

歲寒 松雪
솔다박마을(무주 안성 죽장마을)의 소나무 숲


전북 다문화가족 법률지원 받는다
지방변호사회-다문화거점센터 업무협약


황호진 전 부교육감 “교육감선거 16세로”
국회에 ‘법률 개정 촉구서’ 전달...국회·광화문서 캠페인


전북교육문회관 대출 1위 ‘자존감 수업’
‘82년생 김지영’도 순위권...아동분야 1위는 ‘65층 나무집’


평준화 일반고 배정 공개추첨
16일 전북교육청...선지원 후추첨 9601명 학교배정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