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01월20일23시43분( Saturday )



[ education ]
전주시, 내년도 고교 무상급식비 35% 지원

학부모 부담 경감 위해 10% 추가부담...내후년은 미지수


문수현 기자 (2017년 12월 21일 00시40분44초)


내년부터 전북에 고교 무상급식 시행이 예정된 가운데 전주시가 전주시 고교 무상급식비의 35%를 지원하기로 했다.

이미 전북의 초·중학교에 무상급식이 시행되고 있는데 그 지원 비율은 교육청이 50%, 도 25%, 시·군 25%다. 전주시는 고등학생의 경우 35%를 부담키로 하면서 10% 추가 부담을 자처하고 나선 셈이다.

이 같은 예산안은 전주시의회의 의결을 거쳐 최종 확정됐다. 이에 따라 고등학생 2만1944명을 포함한 전주지역 학생 7만4000여명(초·중학생 5만4000여명)이 무상으로 식사를 할 수 있게 됐다.

전주시 관계자는 “최악의 경기불황이 지속되는 데다 정부의 복지사업에 대한 지방비 부담이 늘어나는 등 갈수록 재정이 악화되는 상황에서도 교육복지 차원에서 고등학생 급식비용을 추가로 부담키로 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무상급식비 35% 지원이 내후년에도 지속될지는 알 수 없다. 벌써부터 시는 시의회 권고에 따라 오는 2019년도의 경우 전북도, 전북도교육청과 협의해 무상급식을 위한 합리적인 예산분담비율을 재조정한다는 방침이다.

앞서 전주시의회는 지난 19일 마무리된 전주시의 내년도 예산심의 과정에서 향후 고교 무상급식 분담비율을 초·중학교 급식부담률과 같은 25%로 낮출 것을 권고한 바 있다.

최락기 전주시 문화관광체육국장은 “학교 무상급식이 내년부터는 고등학교까지 확대되면서 아이들이 차별받지 않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교육환경을 만들 수 있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학부모의 급식비 부담을 줄이고 미래 주역인 학생들의 먹거리 복지실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정읍, 내년 학교급식비 57억 지원
67개 학교 1만257명 점심 공급...“일찍부터 무상급식”


   

+ 최신뉴스

이미영 출판기념회 성황
‘4차산업혁명 시대 전북교육’...20일 전주대서 열려


서거석 출판기념회 성황
‘사람이 바뀐다, 미래가 바뀐다’...20일 삼성문화회관서 열려


김교흥 국회사무총장 일일민원상담 실시


제2회 군산시 어린이·청소년의회 정기회 개최
제2기 어린이·청소년의회, 어린이와 청소년의 지역사회 참여권 보장에 앞장서


전주시, 어린이 하굣길 교통안전 지킨다
전주시, 새 학기 앞두고 ‘2018년 스쿨존 어린이 안전 지킴이’ 사업 추진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