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09월21일16시16분( Friday )



[ 2018 ]

황호진 OECD 전 교육관 “16세에게 교육감 선거권을!”

"학생 미래와 직결...OECD국가 중 한국만 19세"

문수현 기자 (2018년 01월 09일 14시)


교육감선거 투표권을 만16세(학생일 경우 고1) 청소년에게까지 보장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황호진 OECD대한민국대표부 전 교육관(전 전북교육청 부교육감)은 9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OECD 34개 국가 중에서 19세까지로 투표권을 제한하는 나라는 현재 한국이 유일하다”면서 “우리 학생들에게도 자신의 미래와 직결된 교육정책과 교육감 선거에 대해선 선거권을 보장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일각에서 학생들을 정치화시킬 수 있다고 비판하지만, 이는 구시대적 유물일 뿐”이라면서 “(16세 투표권은) 오히려 교과서에서 배우고 있는 선거와 민주주의, 정치 등을 현장에서 심도 있게 고민하고 토론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선거권 나이를 만18세로 하향 조정하는 내용의 공직선거법 개정안이 현재 국회에 11건 발의돼 있지만 계류 중이다.

한편 조희연 서울교육감은 선거연령 만18세 하향에 적극적으로 찬성한다면서 교육감 선거의 경우 만16세 이상에게 투표권을 줘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박원순 서울시장 역시 만19세에 머물러 있는 공직선거권 연령을 만18세로 낮추는 내용의 법령 개정을 정부에 건의하겠다는 입장이다.

황호진 전 OECD교육관은 “교육감 선거에 학부모나 어르신들이 우리 학생들의 의견을 중요한 판단기준으로 삼는다. 선거 때마다 학생들이 교육감 선고공보에 더 많은 관심을 갖고 있으며 교육감선거에서 학생들이 투표권을 행사하는 것은 자신의 미래를 결정하는 일과 같다”고 주장했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공부의신 강성태, 노하우 공개 토크쇼 큰 호응
담쟁이교육포럼 주최 6~7일 군산,익산, 전주 큰 호응


   

+ 최신뉴스

황인홍 무주군수, 농어촌군수협 부회장 선출
2012년 73개 지자체로 출범...“농어촌 주민 삶 위해 노력”


정읍, 태산선비문화권 주제전
전라권 중견작가 12명 참여...시립미술관서 10월14일까지


군산대, 대학 기술지주회사 설립 인가받아
대학 단독으론 전북 최초...20개 자회사 설립 목표


전북교육청 ‘인적자원개발 우수기관’ 선정
교육부·인사혁신처 인증...인증로고 3년간 사용


전북교육청 5급 승진 ‘역량평가 80%’
명부는 20%만 반영...대상자 62명 중 18명 선발예정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