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12월18일23시49분( Tuesday )



[ education ]

김승환 교육감 3선 도전 선언

“나 떠나면 전북교육이 버텨내겠나”

문수현 기자 (2018년 01월 11일 12시)


김승환 전북교육감이 3선 도전 의사를 공개적으로 선언했다.

김 교육감은 11일 신년 기자회견에서 오는 6월 치르는 교육감선거에 출마하겠다고 선언했다.

그는 “언제 어떤 모양새로 떠나야 하는지 지난 1년간 고민을 많이 했다”며 “떠나도 전북교육 시스템을 확실히 갖추고 일련의 있었던 상황을 마무리짓고 가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또 “3선 출마를 놓고 오늘 아침까지도 많은 고민을 했다”면서 “내가 떠났을 때 전북교육이 역방향으로 가지 않고 더 나은 방향으로 나아가거나 적어도 현상 유지를 할 수 있을 것이라는 확신이 들지 않았다. 이질적 요소가 들어왔을 때 전북교육이 버텨낼 수 있겠냐는 생각을 했다”고 출마결정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김 교육감은 이날 회견에서 “새해에는 학교자치와 교권보호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김 교육감은 △학교자치 실현 △교권보호 △안전한 학교 조성 △기초학력 향상 △교육복지 확대 등을 핵심과제로 내걸었다.


▲3선 도전 의지를 밝히는 김승환 전북교육감
[광고]


        트위터로 보내기  

   

+ 최신뉴스

군산대 간호학과 4학년팀, 우수포스터상
‘젠더 감수성 기반 간호교육과 실무’ 한국간호교육학회 학술대회서


전북대 165명 동계 해외봉사단 파견
네팔, 베트남, 카보디아 등 저개발국가서 봉사활동


전북교육청, 감사결과 학교실명 공개
4년간 2599건 지적, 예산·회계 분야 83%...징계 거의 없어


“맛있는 커피요? 믿음이죠!”
전주 송천동 로스터리카페 ‘짙푸른’...제대로 된 문화공간 꿈꾼다


전북교육청 ‘학교자치조례’ 토크콘서트
1월 도의회 상정 앞두고 교원 대상 설명회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