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02월19일14시31분( Monday )



[ 2018 ]
서거석 전 전북대 총장, “전북교육박물관 건립 필요”

전북교육 변천사와 발자취 한 눈에 볼 수 있는 공간


임창현 기자 (2018년 02월 02일 19시32분58초)


서거석 전 전북대 총장은 2일 “지역사회에 함께 성정하는 교육을 만들어 가는 일이 중요하다”며 “전북교육박물관을 건립해 전주 한옥마을과 연계한 문화 벨트로 조성하면 구도심 활성화를 도모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서거석 전 총장은 이날 “교육은 전북의 자존심이었다”고 전제, “전북에는 100년 이상의 역사를 가진 학교들도 많고, 교육 선각자들도 많다”며 “전북교육박물관을 건립하는 것은 오히려 만시지탄이라고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서거석 전 총장은 특히 “전북교육박물관을 전주 한옥마을과 연계한 문화 벨트로 조성하여 구도심 활성화를 추진해 나가면 좋다”며 “구체적으로는 교육박물관에 전시관과 다양한 체험관을 만들어 지역의 청년들이 운영하게 함으로써 청년 일자리 창출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트위터로 보내기  

   

+ 최신뉴스

전북교육청 ‘일반직 해외연수’ 추진
“글로벌 마인드 위해”...지정과제 2팀, 자율과제 10팀 등 84명


황호진 “학생인권교육센터 ‘학생’ 삭제 안돼”..서거석 비판
“학생인권 후퇴 우편향...센터 성과주의가 더 문제” 주장


서거석 “교권 존중 분위기 조성해야”
“학생인권센터, 교육인권센터로 바꾸자..교권과 조화” 주장


전북학생인권심의위원 모집
도민 1명·외부 전문가 8명·도의회 추천 1명


전북 전교조 “초등인사 대참사 공개토론하자”
전북교육청 “익산시만 해결” 통보에 “원점재검토 약속 하루 만에 뒤집나”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