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10월19일01시26분( Friday )



[ social / 전주 ]

전주, 평창올림픽 기간 꼭 가봐야 할 도시 선정


임창현 기자 (2018년 02월 02일 19시)


전주가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 전 세계여행객이 꼭 방문해야 할 도시로 선정되었다.

2일 전주시에 따르면, 호주의 유명 여행포털사이트인 트레블러(Traveller)는 ‘한국: 동계올림픽과 더불어 지금 꼭 가봐야 할 이유 5가지’라는 특별 기고를 통해 전주를 소개했다.

트레블러는 이번 기고에서 “한국은 일년 내내 색다른 아름다움을 지닌 나라”라며 전주와 서울, 경주, 제주, DMZ(비무장지대)를 평창 올림픽 기간 꼭 가봐야 할 5개 도시(장소)로 꼽았다.

특히, 전주에 대해서는 “다양한 재료를 섞어 먹는 모든 이들에게 사랑받는 비빔밥의 본고장이자 한국음식의 메카”라며 “연중 붐비는 한국의 최고 관광지”라고 호주인들에게 소개했다.

또한, 전통 주거형태인 한옥이 즐비한 전주한옥마을을 꼭 방문할 것을 적극 추천하면서, “한옥체험은 여행객들에게 잊지 못할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트레블러는 “서울이 가슴을 뛰게 하는 역동적인 도시라면, 전주는 주린 배를 호강시킬 수 있는 도시”라고 표현하며 “한국의 각지에서 콩나물 국밥 등 전주음식을 먹으러 줄기차게 온다”고 했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전주는 이미 많은 도시들이 부러워하고, 세계인들이 오고 싶어 하는 도시가 됐다”면서 “전주의 찬란한 문화가 시민들의 일상으로 자리 잡고, 산업과 일자리로 연결돼 시민들의 삶을 살찌우는 글로벌 문화관광도시로 우뚝 설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트위터로 보내기  

   

+ 최신뉴스

김승환 교육감의 수상한 해외출장 ‘논란’
‘연수교사 격려’ 구실로 10차례나 비슷한 출장...공무 내세워 공짜 휴가?


김승환 교육감 학교비정규직 노조에 고발당해
‘급식실에 산업안전법 적용’ 교육부·고용부 지시에도 예산·인력 핑계 ‘미적’


부당인사개입 혐의 김승환교육감 2심 1년구형
1심선 “권한 넘어섰지만 ‘관행이며 증거없어’” 판결...11월 16일 선고


정읍, 친환경 유기농쌀생산단지 벼 베기
올해부터 유기농 쌀 단지 261ha 조성, 학교급식·생협 납품


우석대, 동아시아평화연구소 개소
학술연구, 전문 인력양성 추진...‘헤노코의 지금’ 특별 사진전 31일까지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