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05월23일22시34분( Wednesday )



[ 2018 ]
이미영 “익산교사 죽음 애도...학교갈등요인 개선해야”




문수현 기자 (2018년 02월 04일 14시55분53초)


지난 1일 익산 모 여고 교사 투신자살 사건과 관련해 전북교육감 선거 출마예정자인 이미영 전북지역교육연구소 대표가 철저한 진상규명을 촉구했다.

이 대표는 4일 논평을 내고 “학교 현장에서 일어난 일이라고는 믿기 힘든 참담한 사건이 익산에서 또 발생했다”며 “동료교사의 괴롭힘 때문에, 전공과 무관한 과목문제로 불화가 있었다고 하는데, 그동안 학교 행정은 무엇을 했는지 참으로 안타깝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어 “학교와 교육현장이 이 지경이 되기까지 전라북도 교육행정의 정책적 오류는 없었는지 성찰해야 하며 철저한 진상규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 “교육가족의 한 사람으로 무거운 책임을 느끼며, 슬픔에 잠겨 있을 유족에게 깊이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고 밝혔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이미영 전북지역교육연구소 대표, 교육감 출마 선언
“따뜻한 ‘현장 교육감’ 되겠다”...드론고 설립 등 일부 공약 발표


   

+ 최신뉴스

전북대 자연사박물관 6월 개관
상설전시실·교육실 리모델링...전주동물원과 협약 앞둬


원광대 종교문제연구소, 50주년 기념 학술대회
출판 도서의 학술적 가치 조명하고 제천의례의 학술적 의의 모색


이재경 “행정업무 최소화·잡무 폐지”


황호진 전북교육감후보 공약집 발간
“정책으로 승부”...12대 공약, 30대 실천방안 수록


서거석 “교사-학부모, 상담예약제 도입”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