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02월19일14시31분( Monday )



[ 2018 ]
서거석 “일반고 취업학생 지원 시급”

여고생 투신자살 관련 논평...“복지 사각지대 학생 선제적 지원해야”


문수현 기자 (2018년 02월 06일 15시43분11초)


전주의 한 일반고 여고생의 투신자살 사건과 관련해 서거석 전 전북대총장이 “복지 사각지대 학생을 발굴해 선제적으로 지원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전북교육감 후보 출마예정자인 서 전 총장은 6일 논평을 내고 “이 여학생처럼 가정형편이 어려워 절망에 빠진 복지 사각지대의 학생들을 학교에서 미리 발굴하고 선제적인 지원체제를 구축해야 한다”고 했다.

서 전 총장은 “현재, 전북의 일반고 출신 중 대학 진학은 약 70% 정도에 불과하고 나머지 30%가량은 취업 등 대학진학 이외의 선택을 한다는 점에서, 일반고 취업 학생을 위한 별도의 지원 프로그램이 시급하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단위 학교에서 교사 중심의 상담지원체제를 보다 강화하고, ‘청소년 노동인권 교실’을 운영하는 등 노동인권 교육을 위한 특단의 대책을 세워야 한다”고 주장했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서거석 전 총장 “14개 시·군 민심 투어”
13일 예비후보 등록 앞두고 “현안 경청, 지역공약 발표”


   

+ 최신뉴스

전북교육청 ‘일반직 해외연수’ 추진
“글로벌 마인드 위해”...지정과제 2팀, 자율과제 10팀 등 84명


황호진 “학생인권교육센터 ‘학생’ 삭제 안돼”..서거석 비판
“학생인권 후퇴 우편향...센터 성과주의가 더 문제” 주장


서거석 “교권 존중 분위기 조성해야”
“학생인권센터, 교육인권센터로 바꾸자..교권과 조화” 주장


전북학생인권심의위원 모집
도민 1명·외부 전문가 8명·도의회 추천 1명


전북 전교조 “초등인사 대참사 공개토론하자”
전북교육청 “익산시만 해결” 통보에 “원점재검토 약속 하루 만에 뒤집나”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