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06월24일13시07분( Sunday )



[ social ]

‘GM군산공장 폐쇄’...진단·대응 토론회

29일 전북도의회서...GM전북대책위 주최, 한지원씨 발제

문수현 기자 (2018년 03월 28일 17시)


한국GM 사태의 원인을 진단하고 전북지역 차원에서 향후 대응 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토론회가 29일 오후3시 전북도의회 1층 세미나실에서 열린다.

‘GM군산공장 폐쇄저지 및 정상화를 위한 전북도민대책위’(이하 GM전북대책위)와 이현숙(민중당), 최인정(바른미래당·군산시 제3선거구) 전북도의원이 공동으로 주최한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노동자운동연구소 한지원 연구원이 ‘한국GM 위기의 원인과 대안’을 주제로 발제하고, 토론자 나석훈 전라북도 경제산업국장, 권태홍 정의당 전북도당 위원장, 최인정 전북도의회 의원, 최용화 민주평화당 전북도당 정책실장), 유기만 민주노총전북본부 조직국장이 참여한다.

민주노총 전북본부 강문식 교선본부장은 “한국GM의 군산공장 폐쇄 방침 발표 이후 GM의 구조조정이 전면화되고 있다”면서 “전북의 경우 연간 27만대 생산능력을 가진 GM군산공장 폐쇄는 GM군산공장의 노동자뿐만 아니라 하청․협력업체, 연관산업 노동자 수 만 명의 생계를 위협하는 중대한 문제”라고 지적했다.

한편 한국GM과 GM 사이의 부당한 거래, 한국 정부의 무책임한 태도 등이 지적을 받고 있지만, 정부와 GM의 논의는 GM군산공장 폐쇄를 전제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되고 있어 전북지역의 전망을 더욱 어둡게 하고 있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군산대, 한국GM 철수 위기대응 정책발굴 워크숍 개최


   

+ 최신뉴스

학교 미세먼지 기준치 육박하는 학교 많아
군산 공립 바다유치원 미세먼지 기준치 육박, 전국에서 미세먼지 농도 2번째로 높아


민노총 전북본부, 문재인 정부에게 전교조 법외노조 행정처분 즉..
청와대 대변인 직권취소 불가 발표에 항의


군산대학교 제 18대 신임 총동문회장, 강태성 씨 취임
군산대 화학과 대학원 무역학과 졸업, 제8대 총학생회장을 역임


유성엽,“민주평화당은 강한지도부 필요”
7월 29일 부터 8월5일 전당대회 개최


구도>조직>선거운동, 그리고 선거제도
[전북교육신문칼럼 ‘시선’] 이장원(노동당 전북도당 사무처장)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