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11월13일16시13분( Tuesday )



[ education ]

교육부, 온라인 공개강좌 제공

직업교육·전공기초·한국학 등 23개 실용강좌 선정 발표

문수현 기자 (2018년 06월 18일 08시)


교육부는 2018년 한국형 온라인 공개강좌(이하 K-MOOC) 선정 결과(총 23개 개별강좌)를 발표했다.

고등․직업교육분야의 우수한 강좌를 온라인으로 무료 수강할 수 있는 서비스인데, 전북지역에선 원광보건대의 생리학강좌가 선정됐다.

2015년 10월 서비스를 개통한 K-MOOC는 2018년 5월말 현재 약 27만9천명이 회원으로 가입하고, 약 58만1천 건의 수강신청이 이뤄지는 등 학습자의 관심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교육부는 다양한 학습자에게 필요한 우수한 K-MOOC 강좌를 확보할 수 있도록, 올해부터 대학 단위 공모방식에서 강좌 단위 공모방식으로 변경해, 개별강좌와 묶음강좌로 구분해 선정하고 있다.

이번 개별강좌 공모에는 총 41개 기관에서 71개 강좌 계획서가 접수됐으며, 평가 결과 △직업교육분야 11강좌 △전공기초·한국학 분야 6강좌 △자율 분야 6강좌 등 총 23개 강좌가 선정됐다.

올해 처음 공모한 직업교육분야 강좌에는 물리치료사, 정신건강사회복지사, 영화의상 디자이너, 하수관로 정비사 등 다양한 분야의 직업 실무능력을 키울 수 있는 강좌들이 선정됐다.

또한, 판매종사자들이 외국인 관광객 응대에 바로 쓸 수 있는 중국어, 일본어, 영어 등 ‘판매외국어’ 강좌와 회사원들이 해외 사업에서 활용할 수 있는 협상전술․전략 등을 키워주는 ‘비지니스 협상’ 강좌 등 실용적인 강좌들도 선정됐다.

또한 △전공기초분야에서는 ‘수학사’, ‘미생물학 입문’, ‘세계 주요문화와 통번역의 역할’ 등 기본기를 다질 수 있는 강좌가, △한국학 분야에서는 서울의 정치․경제․사회․문화 등 다양한 측면을 이해할 수 있는 ‘세계도시 서울의 도시 인문학’ 강좌가 선정됐다.

교육부는 “올해 선정된 신규 개발강좌를 통해 취업준비생, 재직자, 전공과목 기초학습이 필요한 대학생, 한국에 관심 있는 외국인 등 다양한 학습자에게 한층 더 실용적이고 다양한 강좌가 제공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정한 23개 강좌를 포함해, K-MOOC에서는 올해 180여개 강좌를 신규 개발해 총 500여개 강좌를 제공할 예정이다.

개별강좌는 7월부터 제작해 올해 하반기부터 제공할 예정이며, K-MOOC 강좌는 누리집(www.kmooc.kr)에서 회원가입 후 누구나 무료로 수강할 수 있다.



[광고]


        트위터로 보내기  

   

+ 최신뉴스

올해 혼불·가람 청년문학상 수상자는?
고등·대학 부문서 296명 798편 경합...시 김혜린, 소설 홍성욱 영예


전북교육청, 교장공모제 신청 접수
결원 예정 초·중·고 51개교 대상...12월 6일까지 1차 공고


익산원협공판장·이리청과 ‘우수 도매시장’
한 시장 두 법인 ‘경사’...농림부장관 표창, 익산시 인센티브


군산대미술관, 예술대 교수 초대전
‘예술의 향유’ 전...13~29일 군산예깊미술관서


청소년 정크푸트 섭취율 뚜렷이 상승
과일 섭취율은 낮아지고 흡연·음주도 개선 안돼...질병관리본부 조사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