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년01월16일00시12분( Wednesday )



[ social / 정읍 ]

“걸을 땐 스마트폰 안 돼요!”

보행 중 사고 늘어...정읍시, 시민 홍보 활동 ‘강화’

유희경 기자 (2018년 07월 04일 18시)


정읍시가 시민들에게 걸을 때는 스마트폰을 사용하지 말 것을 당부하고 있다.

시는 “보행자들이 스마트폰을 들여다보는 경우 각종 사고에 노출되며 안전사고 발생 위험이 크게 높다”며 “안전을 위해서는 사용자 개개인이 보행 중 스마트폰을 사용하지 않은 것이 최선의 방법”이라고 밝혔다.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 간 보행 중 스마트폰 사용으로 인한 사고가 1.6배 증가했다. 또 보행 교통사고의 61.7%가 스마트폰 사용 중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걸어가면서 스마트폰을 사용할 경우 소리로 인지하는 거리가 평소보다 40%~50% 줄어들고 시야 폭은 56%가 감소되며, 전방 주시율은 15% 정도로 떨어진다고 한다.

평상시에는 차량이 보이기 전에 소리로 먼저 인지하고 시선이 차량을 찾아 움직이는 반면, 스마트폰을 사용하면 소리를 알아채지 못하고 스마트폰 화면과 전방을 번갈아 보기 때문이다.

시 관계자는 “스마트폰 사고 예방을 위해 보행 중이거나 횡단보도 등 일정 구간에서 스마트폰을 사용하지 못하게 하거나 법을 제정해 단속을 강화하는 것도 필요해 보인다”며 “나와 이웃의 안전을 위해 걷거나 운전 중에는 스마트 폰을 절대 사용하지 말아달라”고 당부했다.



[광고]


        트위터로 보내기  

   

+ 최신뉴스

지역아동센터 예산사태..추경 촉구
전북희망나눔재단 논평...광화문선 5천명 집회


세계신지식인 선정된 윤창복 대표
미국특허 취득한 태양광 패널 모듈 개발...경제발전 기여 공로


진안군, 사과농가에 사다리차 39대 지원
노동력 부족, 나무 높이 높아지는 추세 따라...1월 중 신청접수


세미나 ‘국립공공 의료대학원, 왜 필요한가?’
당·정 남원에 설립 결정, 법안은 상임위에...남원시·전북도 등 주최로 18일 국회서


전북교육청 “등교시각 8시20분~40분 이후로”
올해도 ‘학교교육계획에 반영’ 권장...점심시간도 60분 이상으로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