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08월21일00시46분( Tuesday )



[ education ]

내년 고교신입생 학급당 학생수 줄인다

평준화지역 일반고 전주 28명, 군산·익산 29명...최대 3명까지

문수현 기자 (2018년 08월 10일 14시)


전북교육청은 2019학년도 고등학교 신입생 학급당 학생수를 최대 3명까지 하향 조정해 발표했다.

전주지역 평준화지역 일반고의 학급당 학생수는 전년 미달인원(437명)을 반영해 30명에서 2명을 감소한 28명으로 배정했고, 군산·익산지역은 평준화고 진학비율을 고려해 30명에서 1명 감소한 29명으로 배정했다.

3시 지역(전주·군산·익산) 특성화고와 비평준화 일반고는 25명에서 3명이 감소한 22명을 배정했고, 3시외 지역은 24명에서 2명 감소한 22명을 배정했다.

도교육청은 2019학년도 고등학교 입학 예정자가 감소(2018년 1만8175명→2019년 1만7820명, 355명 감소)하기는 하지만 2018학년도에 비해 적은 수준으로 감소되고 있으므로 기존 고등학교 학급편성 지침을 유지해 학급당 학생수를 낮추는 교육여건 개선과 미편성 학급에 대해서는 자연적으로 학급감축을 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고자 학급당 학생수를 하향 조정한다고 설명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향후에도 고교 입학 예정자는 2019년 1만7820명에서 2025년 1만5523명으로 12.89%(2297명) 감소할 것으로 예상되지만 고등학교 교육여건 개선을 위해 일정수준에 도달할 때까지는 학급당 학생수를 지속적으로 낮춰 가도록 노력할 계획”이라며 “장기적으로는 교원수급 등 여러 여건을 고려해 학급감축도 병행하는 방안도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내년 전북 고등학생, 한 반에 3명 준다
학생수 2661명 감소 반영...“장기적으로 학급도 줄여야”


   

+ 최신뉴스

도내 교육단체들도 교육부 대입개편안 비판 ..
전북교총, 교육부는 "결정장애" - 개혁은 점진적으로...
전북교육공동연구원, 교육부의 개혁후퇴 강력비판...


정시확대 대입개혁안 곳곳서 비판
“입시경쟁 수렁 더 깊어져”...장관 퇴진 요구도


익산, 교육 100인 원탁회의 참가자 모집
지난해엔 ‘초등 수영수업 확대’ 등 15개 사업 반영


김제시 “세계조롱박축제 가보니...”
규모 작지만 조롱박터널 2.4km나...배울 점 많아


정읍보건소, 공원·등산로에 해충기피제 비치
내장산단풍생태공원 등 6곳에 분사기 설치...“예방수칙 준수가 중요”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