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대, 특장차업체 ㈜광림과 MOU
지역 내 차세대 친환경 특장차 거점 구축 꾀해



군산대는 14일 국내 건설, 환경산업 및 국가방위 분야 특장차 업체인 ㈜광림과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군산대 곽병선 총장 및 주요 보직자, ㈜광림 성석경 대표와 주요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광림은 쌍방울 그룹 계열사로 나노스 등 자회사를 두고 있는 관련 분야 선도 중견기업이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광림과 군산대는 군산・새만금 지역에 차세대 친환경 특장차 거점 구축을 도모할 것으로 기대된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전기특장차 및 관련 장비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 ▲특장차 관련 기계・전기 분야 등에 대한 R&D지원 및 노하우 공유 ▲양 기관에서 보유하고 있는 장비 등에 대한 공동 활용 ▲광림특장차 군산지역 진출 시 군산대 관련학과 재학생에 대한 취업 지원 등이다.

협약을 주관한 군산대 산학협력단 김영철 단장은 “㈜광림은 국내 특장차 분야 선두기업으로 이번 협약이 군산 경제위기에 대한 극복의 기회로 다가올 수 있고, 내연기관 위주의 지역 자동차산업을 전기기관으로 전환하여 군산지역 산업구조 고도화를 이끌 수 있는 기회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협약을 통해 ㈜광림은 군산대 가족회사로 등록했다.



( 한문숙 기자    2018년 11월 14일 22시00분   )















   

PAGETOP



Internet Nokdu Paper
Since 1997
  전화: 063-212-9202 | 팩스: 063-900-3789 | * 인터넷 녹두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의 기관지 입니다.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하는 전북교육신문의 재편집한 기사를 포함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