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년03월18일21시25분( Monday )



[ social / 순창 ]

순창 발효미생물진흥원, 종균보급기관 지정

농축산식품부 지원으로 토착발효 미생물 종균화 본격화

한문숙(2018년 12월 13일 21시)


순창군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이 농축산식품부가 지원하는 ‘2019년 종균활용 발효식품산업지원사업’의 종균보급기관으로 지정됐다.

종균활용 발효식품산업지원사업은 농축산식품부가 식품산업진흥법과 농업·농촌 및 식품산업기본법을 근거로 토착유용균주 산업화 지원과 전통발효식품산업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지원하는 사업으로 2017년에 처음 추진됐다.

종균보급기관으로 지정된 진흥원은 앞으로 장류, 발효식초를 생산하는 기업에게 기업수요에 맞게 맞춤형 유용균주를 제공한다. 또 유용균주를 이용해 고품질의 발효식품을 생산할 수 있도록 발효기술지도 및 컨설팅을 직접 수행하게 된다.

진흥원은 전국 공모를 통해 선정된 장류, 발효식초를 생산하는 9개 기업과 협약과 동시에 내년 1월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자 생산일정에 맞춰 종균보급을 추진한다.

현재까지 이 사업으로 16곳의 기업(장류 10개소, 발효식초 6개소)이 지원을 받았다.

정도연 원장은 “국내 발효식품시장이 10조원에 달하고 있지만 핵심자원인 종균은 대부분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며 “수입미생물을 대체할 수 있는 우리 미생물을 자원화하고 이를 산업화할 수 있도록 우수 종균 보급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진흥원은 국내 전통발효식품 등으로부터 식품에 이용될 수 있는 먹는 미생물인 곰팡이, 효모, 세균(유산균, 초산균, 바실러스)을 10여 년간 매년 꾸준히 자원화해 10,000주 이상의 자원을 확보했다. 그 중 안전성을 확보하고 활성이 뛰어난 미생물을 산업용유용균주로 선정해 기업에게 제공하는 등 사업화 지원에 노력하고 있다.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 직원들


▲재단법인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 황숙주 순창군수가 이사장을 맡고 있다.

[광고]


        트위터로 보내기  

   

+ 최신뉴스

전북대서 국가통계 원자료 이용한다
국내 8번째로 통계청 마이크로데이터 이용센터 설치...“연구경쟁력 향상 기대”


한일장신대 하키·사격·테니스부 창단
양궁·야구부 이어 5개 엘리트팀 갖춰...18일 창단식


정읍, 군·농어촌 도로 9.2km 확포장
17개 노선에 42억원 투입...김제~신태인 지하차도 확장공사도


함정희씨 ‘토종콩 발효식품 세계화’ 강연
군산시 주최 새만금아카데미...20일 첫 회


군산대, 2019학년도 학생자치기구 출범
총학생회·총여학생회·총동아리연합회·단과대학생회 등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