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박물관, 민화 회원전 마련
전통공예대상 수상자 유안순 작가 등 작품 전시



전북대박물관이 우리 민화의 아름다움을 만날 수 있는 전시를 1월 7일부터 31일까지 중앙홀에서 개최한다.

박물관은 소장 유물 중 전통문화 콘텐츠를 발굴·육성하기 위해 유안순 책임강사를 초빙해 해마다 민화 아카데미를 운영하고 있다. 이번 전시는 이 민화 아카데미를 수강한 회원들이 작품을 선보이는 자리다.

2014년 제30회 대한민국전통미술대전 전통공예대상을 수상했고, 현재는 전북미술협회 심사위원 및 초대작가로 활동하고 있는 유안순 작가를 비롯해 이은하 작가 등 8명의 작품이 걸린다.

박물관 관계자는 “민화를 통해 일상생활의 이야기처럼 친근하고 재미있는 민화를 주제별 이야기로 접해볼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은하-궁중화조도

( 한문숙 기자    2019년 01월 08일 00시18분   )















   

PAGETOP



Internet Nokdu Paper
Since 1997
  전화: 063-212-9202 | 팩스: 063-900-3789 | * 인터넷 녹두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의 기관지 입니다.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하는 전북교육신문의 재편집한 기사를 포함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