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전국제천 사진으로 다시 본다
‘7일간의 열전’ 주제로 전북도청 로비서 31일까지



지난해 전라북도를 주 무대로 펼쳐졌던 제99회 전국체육대회의 감동을 되새기는 사진전시회가 ‘7일간의 열전’이라는 주제로 28일 전북도청 1층 로비에 마련됐다.

이번 사진전은 오는 31일까지 나흘간 진행되며 누구나 관람할 수 있다.

전북사진작가협회 20여명의 회원들이 개·폐회식이 열렸던 익산종합운동장을 비롯해 체전기간 도내 73개(47개 종목) 전 경기장을 누비며 선수들의 경기장면을 앵글에 담았다.

특히 경기와 서울에 이어 종합3위를 달성하며 전북 체육의 위상을 대내외적으로 드높인 전북 선수단의 땀과 눈물, 기쁨 등을 사진전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전시된 사진 60여점에는 전국체전 개·폐회식과 주요 경기장면, 전북 선수단 활약 등의 모습이 담겨져 있다.

송하진 지사는 “많은 도민들이 사진전을 즐기며 기쁨과 환희, 감동을 다시 한 번 느끼면 좋겠다”며 “올해 열리는 제48회 전국소년체육대회도 준비를 잘해 성공적으로 치르자”고 말했다.

한편 전북체육회는 제99회 전국체육대회의 모습을 화보집으로 제작해 종목단체 등에 배부하기도 했다.

( 문수현 기자    2019년 01월 28일 21시34분   )















   

PAGETOP



Internet Nokdu Paper
Since 1997
  전화: 063-212-9202 | 팩스: 063-900-3789 | * 인터넷 녹두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의 기관지 입니다.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하는 전북교육신문의 재편집한 기사를 포함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