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소프트웨어 경쟁시대 향하나
군산대, 29일 스마트자동차 부품산업 포럼 열어



군산대는 29일 대학 이노테크홀에서 ‘스마트자동차 부품산업 발전 포럼’을 개최하고, 스마트자동차 산업의 기술적 발전 방향과 ICT융복합 기술 발전 방안을 모색했다.

포럼에는 전라북도의원, 군산시의원, 군산시장, 전자부품연구원 전북지역본부, 건설기계부품연구원 관계자 등 7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포럼에서는 전자부품연구원 전북지역본부 신찬훈 본부장의 ‘지식 기반 시대의 전북자동차 전자부품산업 발전 방안’, 건설기계부품연구원 조기용 단장의 ‘스마트 건설기계 개발 동향’, 자동차융합기술원 김영군 본부장의 ‘전북 상용차 전장기술 및 인프라 현황’ 등에 대한 주제발표가 있었다.

주제발표 후에는 군산대 김영철 산학협력단장, 크리액티브(주) 허민구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토론회가 진행됐다.

군산대 곽병선 총장은 축사를 통해 “자동차와 IT가 융합한 스마트카 시대가 도래하면서 자동차산업도 승차감, 출력의 차별화전략에서 소프트웨어 경쟁시대로 도래하고 있다”면서 “대학이 다양한 관점을 통해 스마트카 미래시장을 선점할 수 있는 디딤돌이 되겠다”고 말했다.



( 한문숙 기자    2019년 01월 30일 13시08분   )















   

PAGETOP



Internet Nokdu Paper
Since 1997
  전화: 063-212-9202 | 팩스: 063-900-3789 | * 인터넷 녹두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의 기관지 입니다.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하는 전북교육신문의 재편집한 기사를 포함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