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년03월19일11시39분( Tuesday )



[ culture / 익산 ]

미륵사지유물전시관, 국립익산박물관으로 새 도약

내년 3월 ‘히든박물관’으로 개관...유물 3만5천여 점 보유

문수현(2019년 03월 13일 09시)


유네스코세계문화유산인 익산 미륵사지의 미륵사지유물전시관이 3월부터 국립익산박물관으로 이름을 바꿨다. 건립중인 새 박물관도 8월께 준공을 거쳐 내년 3월 개관할 예정이다.

도립이던 미륵사지유물전시관은 지난 2015년 12월 30일부터 국립으로 전환·운영돼왔다. 새 익산박물관은 기존 박물관 바로 옆에 건축 중이다.

국립익산박물관은 미륵사지 석탑에서 출토된 사리장엄구(보물1991호인 사리내외호, 사리봉영기, 청동합 등)를 비롯해 국보 제123호 왕궁리오층석탑 사리장엄구 등 익산문화권의 주요 유물 3만5천여 점을 보유하게 된다.

새 박물관은 사적지 내에 위치한 점을 감안, 주변 경관을 해치지 않게 ‘히든 뮤지엄’(숨은 박물관)으로 설계·건립 중으로 완공 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미륵사지를 더욱 알차게 채워줄 것으로 기대된다.

정상기 관장은 “국립익산박물관은 13번째 국립박물관으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익산역사지구의 역사와 문화를 동아시아적 관점에서 조망하는 익산문화권 대표 박물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2020년 3월 개관 예정인 국립익산박물관의 조감도

[광고]


        트위터로 보내기  

   

+ 최신뉴스

전북대, 약대 신설 후보대학 선정
제주대·한림대와 1차 심사 통과...정원 60명 배분방식 미정


전북대서 국가통계 원자료 이용한다
국내 8번째로 통계청 마이크로데이터 이용센터 설치...“연구경쟁력 향상 기대”


한일장신대 하키·사격·테니스부 창단
양궁·야구부 이어 5개 엘리트팀 갖춰...18일 창단식


정읍, 군·농어촌 도로 9.2km 확포장
17개 노선에 42억원 투입...김제~신태인 지하차도 확장공사도


함정희씨 ‘토종콩 발효식품 세계화’ 강연
군산시 주최 새만금아카데미...20일 첫 회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