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성일고, 중고 궁도대회 4연패
전국 최고 국궁 명문 위상 높여...개인전서도 2위·3위



익산 성일고등학교(교장 김성중)가 지난 18일 강원도 평창군 태화정에서 대한궁도협회 주최로 열린 제32회 전국 중고등학교 궁도대회 단체전에서 우승했다. 단체전 4연패의 쾌거다. 성일고는 개인전에서도 2위, 3위를 차지해 전국 최고의 궁도 명문고로서의 위상을 높였다.

강면신 지도교사는 “학교와 지역 건덕정의 헌신적인 도움으로 선수들이 일치단결하여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학교와 지역의 이름을 알릴 수 있도록 더욱 열심히 지도하겠다”고 말했다.

김성중 교장은 “학생들이 국궁을 통하여 조상의 슬기와 얼을 배우고, 민족 전통의 중요성을 인식하게 됐다. 또한 동아리 활동을 통해 학생들의 전인적인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다”고 말했다.

지난 2011년 창단한 성일고 백발백중 국궁부는 전국 중고등학교 궁도대회에서 4년 연속 단체전 우승 등 각종 전국대회에서 수많은 우승컵을 들어올려 명실상부 전국 최강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 한문숙 기자    2019년 05월 20일 14시11분   )















   

PAGETOP



Internet Nokdu Paper
Since 1997
  전화: 063-212-9202 | 팩스: 063-900-3789 | * 인터넷 녹두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의 기관지 입니다.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하는 전북교육신문의 재편집한 기사를 포함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