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우수학술도서 286종 선정
10만여 권 전국 대학 도서관에 배포...연구·저술활동 활성화 도모



교육부와 대한민국학술원이 2019년 우수학술도서 선정 결과를 지난 9일 발표했다.

올해에는 374개 출판사가 지난해 3월부터 올해 2월까지 발행한 3459종의 국내 초판 기초학문분야 학술도서를 신청받아, 이 가운데 총 286종을 2019년 우수학술도서로 선정했다. 분야별로는 인문학 65종, 사회과학 95종, 한국학 40종, 자연과학 86종이며 교양서, 입문서, 실용서, 문학작품, 교과서, 사전류 도서 등은 선정 대상이 아니다.

선정 도서 목록은 대한민국학술원 누리집(www.nas.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우수학술도서 선정․지원 사업은 기초학문분야의 우수 학술도서를 선정해 대학에 보급함으로써 우수 연구성과를 공유‧확산하고, 기초학문분야 연구 및 저술활동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지난 2002년부터 해마다 진행되고 있다.

대한민국학술원은 이번에 선정된 286종의 우수학술도서에 대해 오는 19일까지 대학의 수요를 조사한 뒤, 총 33억 원 상당의 도서를 올해 하반기에 국내 대학도서관에 보급할 계획이다. 지원 규모는 한 학교당 1500만원~4000만원 안팎이다.

우수학술도서 선정은 학술원 회원 및 학문 분야별 전문가 105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다단계 평가를 통해 이루어졌으며, 저술 내용의 전문성, 독창성, 학문적 기여도 등이 중점 평가됐다.

2002년부터 현재까지 이 사업을 통해 매년 300여 개 대학도서관에 10만여 권의 우수학술 도서가 보급되어 교수, 학생들의 교육․연구용으로 활용되고 있다.

이승복 교육부 대학학술정책관은 “우수학술도서 선정․지원사업은일반도서와 달리 시장 기능에만 맡겨서는 활성화가 어려운 학술도서의 저술·출판을 활성화하고, 연구자들의 저술 의욕을 북돋아 기초학문분야 연구저변 확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문수현 기자    2019년 07월 11일 13시51분   )















   

PAGETOP



Internet Nokdu Paper
Since 1997
  전화: 063-212-9202 | 팩스: 063-900-3789 | * 인터넷 녹두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의 기관지 입니다.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하는 전북교육신문의 재편집한 기사를 포함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