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LOGO
편집: 2020년09월29일18시42분

전북과학교육원, 별난박물관 마련 11월 17일까지 운영

상상력과 창의력 키우는 다양한 분야 130점 전시


  (  임창현   2020년 08월 05일   )

IMG
전라북도과학교육원( http://jise.kr , 익산시 선화로 836-2, 원장 김영찬 )은 전시체험관 1층에 뒤죽박죽 창의력충전소! 2020 특별기획전 ‘별난물건박물관’을 마련하고, 학생과 도민들이 체험과 관람을 통해 만지고 놀 수 있는 즐거움, 상상력과 창의력을 기르는 체험의 장을 제공한다.

별난물건박물관은 움직임으로 반응하는 별난 세계존, 소리로 듣는 상상의 즐거움존, 일상에서 찾아낸 반짝 아이디어존, 영롱하고 찬란한 빛의 향연존, 과학 속에 숨어있는 재치존 등 5개 분야에 걸쳐 130점이 전시되어 있다.

관람객들은 아인슈타인의 시선, 스틸드럼, 비상금 양말, 연인을 위한 장갑, 내손이 스위치, 빙글빙글 용수철 등 상식을 깨는 엉뚱하고 기발한 작품과 재미있고 특이한 별난 물건 속에서 과학 원리를 깨닫고 상상력과 창의성도 키울 수 있다.

전시체험관은 공휴일과 월요일을 제외하고 10시부터 매일 6회씩(각 회당 50분 체험) 운영되고, 체험의 편의를 위해 현장접수로 진행하며 단체(10명 이상)의 경우 전라북도과학교육원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예약을 받고 있다.

전라북도과학교육원 임미녀 연구사는 “눈으로 보고, 소리로 듣고, 손으로 만져보고, 머리로 상상하며 코로나19로 방전된 창의력을 충전시키는 즐거운 시간이 될 것”이라며 “손소독제, 일회용 장갑 등 방역을 철저히 하고 있으니 안심하고 오셔서 즐겁게 참여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별난물건박물관은 현재까지 2,562명이 관람했으며 전시는 오는 11월 17일(화)까지 열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