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년01월16일00시12분( Wednesday )



[ culture ]

전북대 이화석 교수, 불교 무용대전 대상 영예

작품 <다비> 통해 “불교예술 대중화 이바지” 호평

한문숙 기자 (2015년 08월 13일 22시)


전북대학교 이화석 교수(예술대 무용학과)가 최근 개최된 제1회 불교 무용대전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이번 대회에서 이 교수는 불교의 자비와 구도정신을 무대예술로 승화시킨 ‘다비’라는 작품을 선보여 심사위원들로부터 불법승 삼보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불교 예술의 대중화에 이바지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이 교수는 경연 당일 우연히 공연을 관람한 일본 기획자로부터 내년 10월 일본 아키타현에서 열리는 이시이바쿠 댄스 페스티벌에 초청 요청을 받아 세계무대에 작품 ‘다비’를 선보일 수 있는 기회도 얻게 됐다.

이 교수는 “프로 무용수들이 경연하는 대회에 우리 1, 2학년 학생 4명이 함께 출연해 수상했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초청된 일본 이시이바쿠 댄스 페스티벌에서 완성도 있는 작품을 선보여 한국 무용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번 대회는 한국춤예술센터가 주관하고 대한불교 조계종 후원으로 개최됐으며, 대한민국 최대, 대학로 유일의 불교 무용 축제라는 슬로건으로 1차 공모를 통해 선정된 10팀이 한 달 여에 걸쳐 경연을 벌였다.



[광고]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전북대 예술대학, 농진청서 ‘가무악 축제’
5일 종합연찬관 대극장...전주혁신도시 이전으로 가족과 떨어진 외로움 달래려


   

+ 최신뉴스

지역아동센터 예산사태..추경 촉구
전북희망나눔재단 논평...광화문선 5천명 집회


세계신지식인 선정된 윤창복 대표
미국특허 취득한 태양광 패널 모듈 개발...경제발전 기여 공로


진안군, 사과농가에 사다리차 39대 지원
노동력 부족, 나무 높이 높아지는 추세 따라...1월 중 신청접수


세미나 ‘국립공공 의료대학원, 왜 필요한가?’
당·정 남원에 설립 결정, 법안은 상임위에...남원시·전북도 등 주최로 18일 국회서


전북교육청 “등교시각 8시20분~40분 이후로”
올해도 ‘학교교육계획에 반영’ 권장...점심시간도 60분 이상으로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