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06월18일14시07분( Monday )



[ culture ]
전주대 ‘페인터’, 캠퍼스에 트릭아트

학생·시민들 ‘명물’ 탄생...남부시장 주차장 등 봉사에도 열심


한문숙 기자 (2016년 09월 06일 14시59분13초)


전주대 디자인학부 학생 30여명으로 구성된 벽화동아리 ‘페인터’가 학교에 그린 트릭아트 작품들이 이 학교 캠퍼스의 새로운 명물로 등장했다.

‘천사의 날개’, ‘에베레스트 산’, ‘테트리스 게임’, ‘큐피드의 화살’... 전주대 학생회관 인근의 스타센터 1층 벽면에는 이달 들어 3m 크기의 흰색 날개가 새로 뻗쳤다. 학생이 가운데 서면 하늘을 훨훨 날아가는 천사처럼 보이는 그림이다.

바로 옆에는 금방이라도 벽을 뚫고 튀어 나올듯한 오토바이 작품이 붙어 있다. 도서관 앞에는 사랑 고백장소로 안성맞춤인 큐피드의 화살과 장미꽃을 선물하는 고백존 그림도 들어섰다.

이들 그림은 입체감을 느끼게 하는 3D화면과 진짜 같은 착시현상으로 눈길을 모으는 트릭아트로 전주대 ‘페인터’가 만든 작품이다.

학생들이 구슬땀을 흘린 결과 밋밋하기만 하던 계단은 슈퍼스타의 탄생을 의미하는 레드카펫이 생겨나고 깜찍한 사랑 고백 코너와, 추억의 테드리스 게임장으로 바뀌었다.

 

이들 작품은 학생은 물론, 시민들까지 몰리는 명물이 되고 있다. 연인이나 아이 손을 잡은 부모들이 찾아 와 연신 카메라 셔터를 누르고 있다.

학생 전진영(국어교육과 2년)씨는 “트릭아트 벽화 덕분에 캠퍼스가 한층 즐거운 분위기로 변했다”며 “친구들이 서로 먼저 사진을 찍겠다며 경쟁할 정도로 반응이 좋다”라고 말했다.

동아리 회장 송선주(3학년)씨는 “찜통 속에서 20~30분 작업 하고 나면 아찔한 현기증을 느낄만큼 힘들지만, 동료 학생들이 사진을 찍으면서 좋아하는 모습을 보니 뿌듯한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페인터는 외부 재능기부 활동에도 열성적이다. 전주시자원봉사센터와 손잡고 남부시장 등 재래시장의 주차장을 벽화로 단장해 줬다. 또 정읍지역아동센터를 찾아가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만화 캐릭터를 꾸며줬다. 전주 반월초등학교에는 담장에 어린이 놀이터 그림도 선사했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전주대, 전국대회 승승장구 태권도 명문 비상
지도자와 학생들이 한 마음 한 뜻으로


   

+ 최신뉴스

전북형 자유학기제 학부모연수
19일 중학생 학부모 350여명 대상


교육부, 온라인 공개강좌 제공
직업교육·전공기초·한국학 등 23개 실용강좌 선정 발표


전북교육신문 후원, 전북 항공우주과학경진대회
드론조정, 드론코딩, 고무동력기, 화약로켓, 물로켓, 전동비행기 , 에어로켓


성소수자부모모임: 커밍아웃 스토리
‘성소주자와 그 부모들의 이야기’, 한티재, 2018


대나무 숲에 부는 바람
[홍순천의 ‘땅 다지기’(56)] 진안 봉곡마을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